▲ 표정은 밝지만, 볼과 코가 빨개졌다. 춥다는 뜻이다.  

 

문밖에 나가면 쌀쌀한 기운이 온몸을 파고드는 계절이다. 지역에 따라 편차가 있지만, 아직까지 온도계는 영상을 유지하고 있는데도 몸으로는 그보다 더 낮게 느껴지기 일쑤다. 본격적인 겨울이 시작도 안 했는데 말이다. 이쯤 되면 이제 슬슬 '보온' 의류를 찾을 때가 온 것 아닌가?

 

물론 미리미리 마련한 보온 의류가 있다면 굳이 새로 살 필요는 없다. 하지만, 산 지 오래되었거나 낡아서 손상을 입었다면 새로 구매를 해야 하는 건 당연지사. 보온 의류는 상의와 하의 모두 착용해야 그 효과를 체감할 수 있다. 어느 한 부위만 빼놓아도 체감 온도는 크게 떨어진다. 오늘 이 시간에는 외투부터 내의까지 효과적으로 체온을 보존할 수 있는 제품들을 알아보자. 갈수록 뼈에 사무치는 추위를 극복해보자!

 

 

보온 의류가 갖춰야 할 기능

 

온도도 문제지만 매서운 바람도 체온을 내리는데 주요 원인 중 하나다


산행을 하지 않는 이상 기능성 보온 의류가 필요 없다고 생각하는 사람도 많다. 하지만, 보온 의류를 실제로 착용해 보면 이야기가 달라진다. 특히 온도에 민감한 소비자들은 보온 의류의 중요성을 설파하는데, 실제로 보온 의류를 착용했을 때와 그렇지 않을 때 차이가 꽤 많이 난다.

 

필자가 보온 의류를 선택할 때 중요시 생각하는 부분은 1순위는 방풍이다. 최근 제품들을 보면 기본으로 방풍 처리가 되어 있는 제품들이 많은데, 일부 제품은 방풍 기능이 빠져 있다. 방풍 기능이 없는 제품을 입어보면 찬바람이 옷 속으로 스며들기 때문에 보온 효과가 떨어진다. 아무리 두껍게 보온 충전제가 들어 있어도 찬바람이 들어오면 무용지물. 괜히 방풍 기능이 들어가 있는 것이 아니다.

 

 

▲ 펜폴드 남성 방풍 기모 패딩 바지

 

보통 방풍 기능은 외투에 많이 들어가는데, 방풍 바지도 있다. 방풍 바지는 주로 아웃도어 제품으로 출시되어 평상시에 착용하기 애매한 것이 단점이다.

 

▲ 방수 성능도 중요한 기준 중 하나다

 

다음으로는 방수, 투습 기능이다. 방수 기능이야 두말하면 잔소리다. 겨울에 비나 눈을 만났는데, 방수 기능이 없다면 내부 충전제가 그대로 젖어버린다. 그렇게 되면 외투가 보온 기능을 못 해 무용지물이 된다. 투습도 방수와 동일한데, 의외로 내부 습기를 제대로 밖으로 배출하지 못하면 안에서 옷이 젖어버린다. 실제로 필자는 투습 기능이 없는 재킷을 입고 라이딩을 하다 낭패를 본 경험이 있다. 간과하기 쉽지만, 중요한 기능이니 참고하자. 다만 모든 기능이 모두 들어 있는 제품을 찾기가 쉽지 않다. 모든 기능이 다 들어 있다면 가격이 상당히 높아지기 때문에 자신이 필요한 기능이 어떤 것인지 정확히 파악해서 구매하도록 하자.

 

다음으로는 많이 사용되는 기모 제품을 꼽는다. 기모 제품은 주로 하의에 많이 사용되는데, 과거에는 제품이 두꺼워져서 불편함을 느끼는 소비자가 많았다. 최근 제품들은 기모 제품이면서 충분한 신축성, 그리고 패션도 고려한 제품들도 많이 있기 때문에 걱정할 필요가 없다.

 

▶ 재킷


재킷은 보통 구스다운 제품이 많이 사용된다. 기본적으로 구스다운이 많이 판매되는 이유는 보온성 부분에서 이점이 있기 때문이다. 일반적으로 솜털과 깃털의 비율은 8:2 또는 9:1 정도가 무난하다. 한번 사면 오래 사용하기 때문에 처음 살 때 앞에 언급한 방수, 투습 등의 기능성 제품을 사는 게 유리하다. 또 추가적으로 필파워는 수치가 놓을수록 좋은 제품이다. 이는 같은 중량이라도 필파워가 높은 쪽이 가볍고 충전제 압축률이 높기 때문이다. 

 

 

K2 베르겐 다운 재킷

 
K2 베르겐 다운 자켓은 가장 기본이라고 봐도 될 정도로 구스다운의 정석을 보여주는 제품이다. 제품에 사용된 원단은 고어텍스로 방수, 방풍, 투습 기능을 갖추고 있다. 또 고어써미엄 기능도 도입되어 보온성을 높이기 위해 노력했다. 충전제는 솜털 8, 깃털 2로 구성되어 있다. 필파워는 650., 우모량은 400g 헤비 재킷에 속한다. 작년에 출시된 이월 상품이기 때문에 판매 가격도 20만 원이 안 되는 가격에 판매되고 있다. 

 

 

노스페이스 여성 맥머도 뉴 U2코트

 

엉덩이까지 내려오는 코트 타입인 노스페이스 여성 맥머도 뉴 U2코트은 고스써미엄 기능을 통해 방풍, 방수, 투습 기능을 갖추고 있다. 방수는 발수가공으로 생활 방수 정도지만 오랜 시간 눈이나 비에 노출되지 않는 이상 어느 정도는 버텨준다. 내부 충전제는 솜털 8, 깃털 2의 구성으로 되어 있다. 후드 부분도 충실하게 구성되어 있어 보온성 부분에서는 만족스럽게 사용이 가능한 제품이다.

 

베스트


베스트 제품은 크게 두 가지 제품으로 나뉜다. 외투 안에 입거나, 또는 외투 대신에 입는 모습을 볼 수 있다. 외투 안에 입을 때는 보온성을 어느 정도 보장해 주면서 패션을 크게 해치지 않기 때문에 인기 제품 중 하나다. 외부에 입는 제품은 베스트가 두꺼운 제품이 많다. 덕분에 외투와 함께 입기에 애매한 부분이 존재한다. 특히 한겨울에 단독으로 착용하기에는 무리가 있다.

 

 

푸마 FD 어반 다운 베스트

 

푸마 FD 어반 다운 베스트는 깃 부분까지 베스트가 이어져 있는 형태다. 베스트 중에는 깃 부분의 보온이 안 되는 제품이 있는데, 보온성을 고려하면 이쪽이 유리하다. 또 이 제품은 립스탑 소재를 통해 방풍 기능을 지원해, 외투에서 바람을 막아주지 못해도 어느 정도 커버가 가능하다. 제품은 남녀공용이며, 오리 솜털 8, 깃털 2의 비중으로 구성되어 있다. 

 

 

카파 경량 덕다운조끼

 

카파 경량 베스트는 베스트 주변에서 흔히 볼 수 있는 형태를 가지고 있다. 내부 충전제는 솜털 9, 깃터 1의 구성으로 충전되어 있으며, 외투 안에 가볍게 입기에 좋은 제품이다. 대신 기능적인 부분에서는 다른 제품과 달리 방풍 기능을 지원하지 않기 때문에 이 부분은 아쉬움이 남는다.

 

롱패딩

 

올해 소비자들 사이에서 폭발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이 롱패딩은 현재 아웃도어 제품 제조사에서도 주력으로 밀고 있는 제품이다. 롱패딩은 현재 성별을 가리지 않고 구매자가 늘어나고 있는데, 기존 패딩 제품에 비해 기장이 길어 보온 효과가 더 뛰어나다는 평가다. 사실 이 제품은 과거부터 판매되고 있었지만, 유행이 돌고 돌아 다시 붐을 일으키고 있는 것.

 

 

K2 여성 앨리스 롱 다운 재킷

 

K2 여성 앨리스 롱 다운 자켓은 허벅지 정도까지 내려오는 롱 다운 자켓으로 구스다운 충전제를 사용하고 있다. 내부 충전제는 솜털 8, 깃털 2로 구성되어 있다. 기본적으로 방풍, 방수 기능을 제공하고 있으며, 신축성이 좋아 활동성 부분에도 신경을 썼다. 또 후드 부분은 라쿤 소재가 사용되어 보온성을 더욱 높였다. 디자인도 캐주얼해서 어디에서나 잘 어울려 무난하게 착용이 가능하다. 

 

블랙야크 엣지 롱다운 재킷

 

앞서 소개한 재킷과 달리 블랙야크 엣지 롱다운 재킷은 무릎까지 내려오는 형태를 취하고 있다. 고어텍스 소재가 사용되어 방수와 방풍, 투습 기능은 확실하다. 내부 충전제는 구스 솜털 8, 깃털 2로 구성되어 있다. 후드 부분도 털로 처리되어 보온성을 확보했다. 눈길을 끄는 부분은 아웃포켓 시스템이 사용되어 넉넉한 수납공간을 가지고 있다. 색상은 베이지와 블랙 2종이 출시되어 남녀 모두 사용하는 제품이다.

 

기모 바지와 레깅스(타이즈)


앞서 언급한 대로 현재의 기모 바지와 레깅스와 같은 하의는 신축성과 패션을 고려한 제품이 많아졌다. 덕분에 선택의 폭이 넓어졌는데, 자신의 취향에 자신의 취향에 맞게 선택하면 된다.  

 

프랑코페라로 심플 톤다운 피치기모 면바지 

 

프랑코페라로 심플 톤다운 피치기모 면바지는 모델명에 따라 약간 차이가 있는데 외부에서 착용하는 제품 AEW7401, 내부용은 AEW7402이다. AEW7402는 아무래도 내부에서 착용하는 만큼 AEW7402에 비해 슬림한 느낌을 줘 패션을 중시하는 소비자에게는 유리하지만, 보온성 부분에서 약간 떨어진다. AEW7401는 3종, AEW7402는 4종의 색상으로 판매 중이다.

 

프랑코페라로 심플 톤다운 피치기모 면바지

 

코오롱인더스트리 스파소 마이크로 조직 기모 팬츠는 무난한 스탠다드 핏으로 완성된 제품으로 어떤 의류와 매치해도 무난한 느낌을 준다. 내부에 사용된 소재는 폴리 스판 기모로 소비자들이 불편함을 느끼지 않고 따뜻하게 입을 수 있도록 배려했다. 허리 둘레는 29~40인치까지 판매되고 있지만, 판매점에 따라 찾는 사이즈가 없을 수 있으므로 잘 확인한 후 구매하자.

 

비너스 퍼기모 보온 타이즈

 

여성 제품은 레깅스와 타이즈로 나뉘는데 먼저, 타이즈 제품을 소개할까 한다. 비너스 퍼기모 보온 타이즈는 내부에 융기모를 사용한 제품이다. 신축성이 뛰어난 건 물론이고 제품 내부는 퍼기모로 처리되어 일반 기모 원사 보다 털이 더 길어 보온 효과를 높였다. 또 내구성을 강화하기 위해 제품을 촘촘하게 만들어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세컨스킨 면모달 트윌테리 기모 레깅스

 

 

세컨스킨 면모달 트윌테리 기모 레깅스는 착용감에 공을 들인 제품이다. 봉제선을 최소화해서 피부의 자극이 적은 것은 물론, 부드러운 섬유를 사용해 편안한 착용감을 보장한다. 이외에도 충분한 신축성을 가지고 있어 움직이는 데도 불편함을 느끼지 않도록 했다. 보온성과 부드러운 착용감을 원하는 소비자들에게 안성맞춤인 제품이다.

 

 

기획, 편집 / 정도일 doil@danawa.com
글, 사진 / 민재홍 news@danawa.com
(c)가격비교를 넘어 가치쇼핑으로, 다나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