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설 명절 연휴가 나흘 밖에 되지 않아 예년과 달리 국내외 여행 대신 귀성 귀경길 쇼핑 등으로 ‘소확행(작지만 확실한 행복)’을 추구하는 사람들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고속도로 인근에 위치해 귀성 귀경길에 들르기 쉬운 신세계사이먼(대표  조병하) 여주 파주 시흥 부산 프리미엄 아울렛이 오는 9일부터 18일까지 ‘설맞이 골든 세일(Golden Sale)’을 개최한다.

이번 행사에는 총 500여 개의 국내외 유명 브랜드가 참여해 아우터, 스웨터 등 겨울 패션 의류는 물론 가방, 슈즈, 액세서리 등 다양한 상품을 최고 80% 할인된 가격에 제공한다.

여주 프리미엄 아울렛에서는 올세인츠가 17년 S/S 상품을 20% 추가 할인하고, 아르마니 스토어가 16년 F/W 상품을 최고 70%, 17년 S/S 상품을 최고 60% 할인한다. 분더샵은 16년 F/W 상품을 최고 70% 할인하고, 끌로에는 16년 F/W 및 17년 S/S 상품을 10% 추가 할인한다. 한편, 특설행사장에서는 뉴발란스가 바람막이를 4만 9천원 균일가에 판매하고, 핑 골프는 16년 F/W 상품을 최고 85% 할인한다. 또한, 크록스가 키즈 털신을 1만 9천원 균일가에 판매하고, 르크루제는 정상가 33만원인 하트냄비를 9만 9천원에 판매한다.

파주 프리미엄 아울렛에서는 코치가 리뉴얼 오픈을 기념해 전품목을 30% 추가 할인하고, 40만원 이상 구매 시 모노그래밍 행택을 선착순 증정한다. 라코스테가 클리어런스 세일을 열어 최고 85% 할인하고, 폴로 랄프로렌은 20만원 이상 구매 시 20% 추가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특설행사장에서는 CK플래티늄, DKNY, 타미힐피거, 아메리칸이글 등의 브랜가 최고 80% 할인하고 실리트, 필립스, 헹켈이 가전 및 주방용품을 최고 70% 할인한다. 이와 함께 자주, 바세티도 침구류를 최고 70% 할인한다.

시흥 프리미엄 아울렛에서는 나이키가 10/20/30만원 이상 구매 시 각각 1/2/3만원을 할인하고 푸마는 2개 제품 이상 구매 시 20% 추가 할인한다. 또한, 삼성전자가 대형 가전 진열상품 특가전을 열어 최고 50% 할인한다. 특설행사장에서는 아디다스가 패밀리세일을 열어 17년 상품을 최고 80% 할인하고, 게스는 맨투맨 티셔츠와 데님 균일가전을 개최한다. 이와 함께 휘슬러와 테팔은 인기 가전 및 주방용품을 최고 65% 할인하고, 크록스는 16/17년 상품을 최고 50% 할인한다.

부산 프리미엄 아울렛에서는 스포츠 및 아웃도어 브랜드 득템전이 열려 네파가 최고 90% 할인하고 블랙야크도 최고 70% 할인한다. 또한, 더노스페이스는 신발과 구스다운 균일가전을 열고, 뉴발란스와 푸마는 전품목을 최고 80% 할인한다. 특설행사장에서는 명절을 맞아 리빙용품 특별전이 열린다. 테팔과 르크루제, 필립스가 최고 70% 할인하고, 헹켈은 최고 75% 할인한다. 이와 함께 코렐은 홈세트를 50% 할인하고 파이렉스 밀폐용기는 40% 할인한다.

한편, 행사 기간 동안 신세계사이먼 프리미엄 아울렛에서는 쇼핑과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이벤트가 펼쳐질 예정이다.

The post 신세계사이먼, 설맞이 최대 80% ‘골든 세일’ appeared first on 패션서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