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나와컴퓨터(대표 손윤환)는 신규사업의 일환으로 사물인터넷(IoT) 분야를 신설하고, 지난 11월 SK텔레콤과 SK텔레콤의 공기질 관리 솔루션인 ‘스마트에어 매니저’의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정부조달컴퓨터 사업을 진행하고 있는 다나와컴퓨터는 조달분야 영업망을 활용해 전국 교육기관을 대상으로 스마트 에어매니저의 영업 및 공급에 나설 계획이다.

 

SK텔레콤의 스마트 에어매니저는 미세먼지 수치를 측정하고 관제할 수 있는 통합관리 솔루션으로, 실내외 미세먼지 측정기와 공기청정기로 구성 된 장비를 사물인터넷 기술을 통해 모니터링하고 제어할 수 있다. 학교 및 교실의 공기질 현황을 교직원과 학부모가 직접 확인할 수 있으며, 실내외 상황에 따라 공기청정기를 원격 제어하는 것이 가능하다. 

 

또, SK텔레콤의 스마트 에어매니저는 LG전자, 위닉스, 삼성전자, SK매직 등 시중에 출시된 대부분의 IoT 공기청정기와 연동되어 있어 학교 및 공공기관에서의 활용도가 높아질 것으로 전망된다.

 

다나와컴퓨터 측은 미세먼지 정밀 측정 및 관제가 가능한 스마트 에어매니저가 교육청 및 교육지원청을 통해 전국 학교에 도입될 경우, 학교 별로 미세먼지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조기대응에 나설 수 있으며, 학부모 알림 안심 서비스 등 안심 학교 구축을 위한 다양한 실시간 정보 서비스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한편, 다나와컴퓨터와 SK텔레콤은 이달 11일과 12일 일산 킨텍스에서 진행되는 ‘제1회 교육대전’에 참여해 스마트 에어매니저 솔루션을 시연할 예정이다. 교육관계자 및 일반 관람객 20여만 명이 참여할 것으로 예상되는 이번 행사를 통해 스마트에어 기술에 대한 필요성을 제시하는 한편, 공공기관 스마트 에어 케어 시장을 선점하겠다는 취지다.

 

다나와컴퓨터 영업본부 윤덕로 부사장은  “최근 초미세먼지 등 대기오염은 국민적 관심사가 되고 있으며 그 위해성 또한 적지 않기 때문에, 향후 IoT 기반의 스마트한 에어 케어 기술은 선택이 아닌 필수기능이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기사 제보 및 문의 news@danawa.com

(c)가격비교를 넘어 가치쇼핑으로, 다나와(www.danaw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