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천우희가 선선한 가을 날씨와 어울리는 캐주얼한 무드의 공항 패션으로 눈길을 끌었다.

천우희는 코스모폴리탄 패션 화보 촬영 차 10일(화) 발리로 출국하며 블랙 컬러 백으로 포인트를 준 가을 공항 스타일링을 선보였다. 블랙 컬러 상하의에 캐주얼한 블루종 차림을 한 그녀는 포인트 아이템으로 블랙 컬러의 백을 함께 매치해 편안하면서도 시크하게 공항 패션을 완성했다.

우아하면서도 편안한 공항 패션을 완성하기 위해 천우희가 선택한 아이템은 라코스테의 안나 백. 리버서블 기능과 감각적인 실루엣을 겸비해 올가을의 잇 아이템으로 주목을 받고 있는 아이템이다. 천우희는 군더더기 없는 실루엣과 넉넉한 수납 공간의 안나 백으로 디자인과 기능성을 겸비한 스마트한 스타일링을 완성했다.

천우희 공항 패션에 대해 네티즌들은 “천우희 가을 패션 너무 예쁘다, 역시 분위기 여신!” “블랙 컬러 백, 편안한 공항패션으로 딱이네” “연기도 최고, 패션도 최고! 포인트 가방까지 완벽해”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천우희는 최근 종영한 tvN 드라마 ‘아르곤’에서 기자 이연화 역으로 분해 계약직에서 정직원으로의 성장기를 그리며 호평을 얻은 바 있다.

 

The post [photo] 천우희, 오늘은 캐주얼하게 appeared first on 패션서울.